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팔레스타인, 화학무기금지협정 가입 신청

송고시간2018-05-23 23:28

내달 193번째 회원국 예정…"국가 지위를 강화하려는 목적"

(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팔레스타인 자치정부(PA)는 최근 화학무기금지협정(CWC)에 가입 신청을 했다고 팔레스타인 뉴스통신 와파(WAFA)가 23일(현지시간) 전했다.

네덜란드 헤이그에 본부를 둔 화학무기금지기구(OPCW)는 이날 팔레스타인 자치정부가 지난 17일 CWC 가입에 필요한 서류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팔레스타인은 다음 달 16일 CWC에 가입한 193번째 국가가 될 예정이다.

CWC는 회원국의 화학무기 개발과 생산, 획득 등을 금지하고 있으며 이스라엘 등 일부 국가는 아직 가입하지 않고 있다.

팔레스타인 라말라의 번화가[연합뉴스]
팔레스타인 라말라의 번화가[연합뉴스]

팔레스타인의 CWC 가입 추진은 주이스라엘 미국대사관의 예루살렘 이전 문제 등으로 이스라엘과 갈등이 심화한 상황과 무관치 않아 보인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관계자는 "팔레스타인이 국제협정과 국제기구에 가입하려는 것은 팔레스타인 국가의 지위를 강화하려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며 "특히 화학무기 확산은 평화를 위협하기 때문에 국제사회와 협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팔레스타인은 현재 국제형사재판소(ICC), 유네스코 등 50여개 국제기구와 협약에 가입해 있다

또 팔레스타인은 2012년 유엔에서 비회원 참관국(Observer State) 지위를 획득했다.

마무드 아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은 지난 2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에서 팔레스타인을 유엔 정회원국으로 받아달라고 촉구했다.

팔레스타인 라말라의 번화가[연합뉴스]
팔레스타인 라말라의 번화가[연합뉴스]

noj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