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총 "최저임금 산입범위 국회서 논의해야"…하루만에 입장번복

송고시간2018-05-23 21:07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한국경영자총협회가 23일 최저임금위원회에서 최저임금 산입범위를 조정하자는 주장을 철회하고, 국회 논의에 다시 참여하기로 했다.

경총은 이날 국회에 보낸 입장문에서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정안과 관련한 협회의 행보에 대한 우려를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러한 입장을 밝혔다.

환노위 고용노동소위 개최
환노위 고용노동소위 개최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1일 국회에서 최저임금 산입범위 조정 등을 논의하기 위해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고용노동소위에서 임이자 소위원장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18.5.21
jjaeck9@yna.co.kr

경총은 "국회에서 논의되는 개정안이 매월 지급하는 상여금과 현금성 숙식비만 산입범위에 포함해 반대했던 것"이라며 "경제가 처한 현실을 고려할 때 국회가 조속히 결론을 내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생각한다"고 밝혔다.

경총은 지난 21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고용노동소위원회에 참석해 정기상여금만을 산입범위에 포함하는 여야 합의에 불만을 표출하고, 산입범위 논의를 최저임금위에 이관해달라고 요구했다.

하지만 중소기업중앙회 등 다른 사용자단체들이 경총이 민주노총 등 노동계와 동일한 주장을 한다며 비판하자 하루 만에 입장을 번복했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