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장] "돈 못갚으면 몸 내놔라"

송고시간2018-05-23 18:24

회삿돈을 빼돌렸다며 직원을 사무실에 가둬놓고 신체 포기각서를 받아 돈을 빼앗은 업체 대표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특수강도·특수협박 혐의로 중고차업체 대표 등 2명을 구속하고 범행에 가담한 직원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이틀간 직원을 사무실에 가둬놓고 흉기로 위협했는데요. 영업사원인 이 직원이 개인 빚을 갚으려고 중고차 판매대금 4천만원을 횡령한 것을 문제삼아 거액을 배상하라고 협박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제공 : 서울 성동경찰서>

<편집 : 김혜주>

[현장] "돈 못갚으면 몸 내놔라" - 2

haeyou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