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시 상수도 실시간 관찰해 새는 수돗물 줄였다

송고시간2018-05-23 16:52

유수율 2014년 5월 59%→2018년 1월 77%로 상승

상수도관망 블록화 시스템 공사 [포항시 제공=연합뉴스]
상수도관망 블록화 시스템 공사 [포항시 제공=연합뉴스]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시가 상수도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새는 수돗물을 줄이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시는 2012년 6월부터 올해 4월까지 95억원을 들여 상수도관망 912㎞를 47개 구역으로 나눠 실시간으로 관찰하는 '상수도관망 블록화 시스템 구축사업'을 마쳤다고 23일 밝혔다.

블록화 시스템은 상수도관을 일정한 구역으로 나누고 각 구역에 1개의 유량계를 설치해 수압과 수량을 실시간으로 관찰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시는 누수량이 많은 곳을 쉽게 파악할 수 있고 누수 탐사와 복구공사를 이른 시일 안에 할 수 있다.

이 덕분에 유수율은 사업 초기인 2014년 5월 58.5%였으나 올해 1월에는 77.4%로 상승했다.

시는 생산원가로 따지면 연간 약 156억원을 아낄 수 있다고 밝혔다.

앞으로 시는 이른 시일 안으로 아직 블록화 구축사업을 하지 않은 곳에 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또 올해 70억원을 들여 효곡동, 양학동, 죽도동 일원에서 낡은 상수관로를 교체하기로 했다.

임종섭 시 상수도과장은 "상수도관망 블록화 시스템을 갖춤으로써 유수율을 높이고 예산을 아낄 수 있어 결과적으로 시민에게 수돗물을 더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