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차향 속으로'…보성다향제에 35만명 찾아 '성료'

송고시간2018-05-23 16:06

(보성=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전남 보성군은 22일 막을 내린 보성다향축제에 35만명이 다녀갔다고 23일 밝혔다.

보성다향제
보성다향제

[보성군 제공=연합뉴스]

18일 개막한 보성다향대축제는 차문화 체험과 전시·경연, 공연, 차마켓 등 8개 분야에 50여종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열려 관광객들의 발길을 붙잡았다.

올 한해 차의 풍년과 군민의 안녕을 기원하는 다신제와 개막들차회를 시작으로 햇차만들기, 찻잎따기 등 체험행사 가 이어졌다.

올해 수확한 우전차를 무료로 마실 수 있는 녹차 시음장과 햇차 만들기 체험장에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외국인 팸투어에도 1천여명이 참가했으며 행사장 곳곳에 숨겨진 찻잎 모양의 순금을 찾는 보물찾기도 관심을 끌었다.

한국명차 선정대회에서는 몽중산다원영농조합법인이 차 맛과 향기 등에서 최고점을 얻어 대상인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받았다.

보성 차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된 전국학생 차예절 경연대회와 천연염색체험, 전통찻사발빚기 등도 열려 의미를 더했다.

minu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