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당 유진섭 정읍시장 후보 "경선서 불거진 갈등과 혼란 불식"

송고시간2018-05-23 15:49

공천 배제 이학수 후보 "중앙당 적폐 심판" 무소속 출마 검토

유진섭 정읍시장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유진섭 정읍시장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읍=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전북 정읍시장 후보로 선출된 유진섭 정읍시의회 의장은 23일 "경선 과정에서 불거진 당내 갈등과 혼란을 불식시키고 상생과 화합, 대통합의 정치를 일궈내겠다"고 밝혔다.

유 의장은 이날 정읍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경선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쳤던 타 후보와 지지자들도 모두 민주당을 사랑하는 동지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민주당의 분열로 시민과 당원동지들이 입은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의미에서 더 겸허하고 낮은 자세로 본선에 임하겠다"며 "정읍시민의 민주당에 대한 애정을 되찾아 본선에서 기필코 승리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유 의장은 이달 중순 치러진 경선에서 3위에 그쳤으나 지난 21∼22일 김석철 후보와 맞대결한 재경선에서 승리했다.

유 의장에게 패한 김 후보는 "승리한 유 후보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 정읍 발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경선 결과를 수용할 뜻을 내비쳤다.

이학수 정읍시장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학수 정읍시장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하지만 경선에서 1위를 차지하고도 석연치 않은 이유로 공천 배제된 이학수 후보는 "중앙당 최고위원회가 경선 승리자를 공천에서 배제한 것은 심각한 적폐이자 촛불 정신을 망각한 악행"이라며 무소속 출마를 검토하고 있다.

이 후보는 "지지자들과 정읍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조만간 입장을 정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가 출마하면 정읍시장 선거는 이 후보와 민주당 유 후보, 민주평화당 정도진 후보, 정의당 한병옥 후보, 무소속 강광 후보 등이 맞붙는 구도가 된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