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기상지청 "올여름 전북 무덥고 강수량 평년과 비슷"

송고시간2018-05-23 15:10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올여름 전북은 평년보다 덥겠고 강수량은 평년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전주기상지청이 23일 발표한 '여름철 기상전망'에 따르면 올여름(6∼8월)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무더운 날이 많겠다.

월별로 보면 6월은 평년(21.7∼22.1도)과 비슷하거나 높겠고, 7월 후반부터 8월까지는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어 기온이 평년보다 높겠다.

강수량은 6∼7월에 평년(6월 121.5∼173.6㎜·7월 232.2∼323.5㎜)과 비슷하겠고 8월은 평년(191.2∼310㎜)보다 비슷하거나 적겠다.

다만 7월과 8월에 대기 불안정 등으로 기온변화가 커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기상지청은 내다봤다.

여름철에 한반도를 지나는 태풍 수는 평년 수준에 그치겠다.

올해 북서 태평양 해역에서 평년(11.2개)보다 적은 9∼12개 태풍이 발생하겠고, 이중 평년 수준(2.2개)인 2개의 태풍이 한반도를 지나겠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올여름은 유독 무더운 날이 많은 것으로 예보돼 건강관리에 신경 써야겠다"며 "대기 불안정으로 소나기성 강우도 많아 시설물이나 농작물 피해에 대비해야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