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종학 "드루킹·경공모 모른다…소송 불사할 것"

송고시간2018-05-23 14:34

홍종학 "드루킹·경공모 모른다…소송 불사할 것" - 1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3일 일각에서 제기된 '드루킹' 연루 의혹에 대해 "드루킹도 경제적 공진화 모임(경공모)도 전혀 모르며 관련 의혹과 관련해 소송도 불사할 것"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홍 장관은 이날 오후 역삼동 디캠프에서 열린 '나와라 중기부! 시즌1, 스타트업에게 듣는다' 행사에 앞서 열린 사전 간담회에서 "드루킹에 대해 할 말이 아무것도 없다"며 "드루킹을 전혀 모르고 일면식도 없다"고 강조했다.

홍 장관은 후보자 지명 후 과거 학벌주의 옹호 발언과 자녀 증여세 논란으로 낙마 위기에 처했을 때 '드루킹' 김동원(49·구속)씨 일당이 댓글 작업을 집중적으로 펼치면서 도왔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 일각에선 홍 장관이 민주당 디지털소통위원장을 역임해 '드루킹'과 접촉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홍 장관은 "디지털소통본부는 공식 기구이기 때문에 외부에 있는 사람과 작업한 적이 없다"며 "댓글도 날 지지하는 분들이 많으니 그런 분들이 달았을 것으로 생각하고, 경공모라는 집단은 있는지도 몰랐다"고 해명했다.

드루킹 일당이 지원에 나선 이른바 '선플 운동' 입안자이기도 한 홍 장관은 "내가 하는 선플 운동은 원래 있던 운동으로, 인터넷에서 욕하지 말고 고운 말을 쓰자는 것으로 전혀 관계없다"고 강조했다.

kamj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