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테일러-푸이그, 백투백 홈런…다저스, 콜로라도 제압

송고시간2018-05-23 14:00

테일러의 6회말 역전 투런 홈런 [AP=연합뉴스]
테일러의 6회말 역전 투런 홈런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크리스 테일러와 야시엘 푸이그의 백투백 홈런을 앞세워 콜로라도 로키스를 제압했다.

다저스는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콜로라도와 홈경기에서 5-3으로 승리했다.

전날 1-2 패배를 설욕한 다저스는 시즌 21승(27)째를 신고하며 콜로라도와 3연전에서 1승 1패 균형을 맞췄다.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4위인 다저스와 선두 콜로라도의 승차는 4.5게임으로 좁혀졌다.

다저스는 1회말 2사 2루에서 맷 켐프의 우전 적시타, 코디 벨린저의 우월 2루타로 2점을 뽑고 기분 좋게 출발했다.

하지만 선발 브록 스튜어트가 4이닝 5피안타(1피홈런) 2실점 하며 승부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6회초에는 팀의 3번째 투수인 JT 샤그가 이언 데스몬드에게 적시타로 1실점 하며 역전을 허용했다.

하지만 다저스는 곧바로 전세를 뒤집었다.

6회말 1사 1루에서 테일러(6호)가 콜로라도 불펜 브라이언 쇼를 상대로 좌중월 투런포를 터트렸고, 푸이그(5호)가 연속 타자 홈런을 쏘아 올렸다.

다저스의 올 시즌 3번째 백투백 홈런이다.

다저스는 이후 토니 싱그라니, 조시 필즈, 켄리 얀선이 1이닝씩 남은 3이닝을 무실점으로 틀어막고 2점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켜냈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