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기차 천국' 제주도, 전기오토바이 1천96대 구매 지원

송고시간2018-05-23 13:10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전기차 천국' 조성에 힘쓰는 제주도가 전기오토바이 보급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민간 보급 대상 전기오토바이
민간 보급 대상 전기오토바이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제주도가 민간에 보급할 예정인 전기이륜차(전기오토바이) 종류와 보조금 지원 현황표. 2018.5.23

제주도는 '2018년 전기이륜차(전기오토바이) 민간보급 공모 사업'을 통해 올해 총 1천96대에 대한 구매를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는 보급 물량을 작년 119대보다 9배 이상 늘렸다. 대신 출고 지연 등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선착순 접수 방식에서 출고·신고 방식으로 추진한다.

지원 대상 전기오토바이는 씨엠파트너의 썬바이크Ⅱ, 그린모빌리티의 발렌시아와 Motz Truck, 에코카의 루체, 시엔케이의 DUO, 한중모터스 Z3, 와코의 2K2 등 모두 7종이다.

이들 전기오토바이는 1회 충전으로 40㎞ 이상 주행할 수 있다. 기존 가정용 전기를 이용해 충전할 수 있어 별도의 충전시설은 필요 없다.

구매 지원금은 소형인 썬바이크Ⅱ 250만원, 삼륜인 Motz Truck 350만원이다. 나머지 경형은 모두 230만원이다. 자부담 금액은 최소 150만원에서 최대 344만원이다.

현재 보유한 내연기관 이륜차 폐차 후 전기오토바이를 구매하면 추가로 20만원을 지원한다.

제주에 주소를 둔 만 16세 이상 도민이나 기업(법인)은 누구나 판매처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도 홈페이지 공고 사항(2018-609번)을 참고하면 된다.

송윤심 도 전기자동차과장은 "전기오토바이가 경제성과 실용성을 모두 갖춰 출·퇴근이나 물품 배송 등 다양한 분야에 유용한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kh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