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17세 이하 여자배구, 중국 꺾고 대회 첫 승

송고시간2018-05-23 13:03

한국 U-17 여자배구 대표팀이 중국을 꺾고 기뻐하고 있다. [대한배구협회 제공=연합뉴스]

한국 U-17 여자배구 대표팀이 중국을 꺾고 기뻐하고 있다. [대한배구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한국 17세 이하(U-17) 여자배구 대표팀이 중국을 격파했다.

서동선(강릉해람중)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2일(현지시간) 태국 나콘빠톰에서 열린 제12회 아시아유스여자배구선수권대회 중국과 경기에서 3-1(25-17 21-25 25-23 25-22)로 이겼다.

이번 대회 첫 번째 승리다.

대표팀은 세트 스코어 2-1로 맞이한 4세트 초반 1-8로 끌려가다가 16-18에서 박은서(일신여중)의 3연속 서브 에이스로 역전에 성공했다.

서 감독은 "장신 군단인 중국은 우리보다 공격과 블로킹이 우세했다"면서 "끊임없이 중국을 연구해 좋은 결과가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은서(일신여중)는 4세트 결정적인 활약을 포함해 12득점으로 팀 내 최다 득점을 기록하며 공격을 이끌었다.

그는 "오늘 서동선 감독님 생신이라 승리를 선물로 드리고 싶었다"며 "서브 미스만 하지 말자고 집중한 게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