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핵실험장 폐기취재 南기자단, 정부수송기로 성남서 원산행(종합)

송고시간2018-05-23 13:41

오후 2시께 갈마비행장 도착 예정…특별열차편 풍계리로 갈 전망

정부 수송기 탑승하는 남측 공동취재단
정부 수송기 탑승하는 남측 공동취재단

(성남=연합뉴스)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취재를 위해 남측 공동취재단이 23일 오후 서울공항에서 북한 강원도 원산으로 향하는 정부 수송기에 탑승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photo@yna.co.kr

남측 공동취재단, 풍계리 취재위해 북으로
남측 공동취재단, 풍계리 취재위해 북으로

(성남=연합뉴스)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취재를 위해 북한 강원도 원산으로 향하는 남측 공동취재단을 태운 정부 수송기가 23일 오후 서울공항에서 대기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photo@yna.co.kr

(성남·서울=연합뉴스) 외교부 공동취재단 이상현 기자 =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행사 취재를 위한 남측 공동취재단이 23일 북한으로 향했다.

공동취재단 기자 8명은 이날 오후 12시30분께 성남공항에서 'VCN-235' 기종 정부 수송기에 탑승해 원산으로 향했다.

北핵실험장 폐기취재 南기자단, 정부수송기로 성남서 원산행(종합) - 4

목적지인 갈마비행장까지 예상 비행시간은 1시간30분 가량으로, 오후 2시께 도착할 예정이다.

이 수송기는 지난 1월 마식령스키장에서 열린 남북공동훈련 당시 선수들의 방북 때와 마찬가지로 동해 직항로를 통해 '역 디귿'자 형태로 방북한 뒤 취재진만 현지에 내려주고 바로 귀환하게 된다.

여기에는 취재진 8명을 제외하고 현역 공군 소속의 조종사 2명, 정비사 4명 등 총 6명이 탑승했다.

공동취재단의 한 기자는 수송기 탑승 전 "한반도 비핵화의 첫걸음에 대한민국 취재단 대표로서 가는 것이기 때문에 현장의 모든 상황을 정확하고 빠짐없이 빠르게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취재단은 원산에 도착해 먼저 현지에 꾸려진 프레스센터로 향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장비 점검 등 준비 절차를 밟은 뒤 23~24일중 특별전용열차를 통해 풍계리로 이동할 전망이다.

북한 남한취재단 수용(PG)
북한 남한취재단 수용(PG)

[제작 이태호, 정연주] 사진합성, 일러스트

중국 CCTV는 이날 오전 원산 현지 보도에서 "이후 일정이 공지되지는 않았지만, 북부 산악지역의 날씨 등을 고려해 오늘(23일) 오후께 출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전날까지 한국 공동취재단 명단을 수령하지 않았던 북한이 이날 오전 명단을 접수하면서 남측 기자들의 방북 취재가 성사됐다.

北핵실험장 폐기취재 南기자단, 정부수송기로 성남서 원산행(종합) - 6

미국과 영국, 러시아, 중국 등 4개국 외신기자단은 전날 베이징에서 고려항공 전세기를 통해 원산으로 먼저 들어갔다.

북한은 지난 12일 외무성 공보를 통해 23∼25일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의식을 진행한다며 남측과 미국, 영국, 중국, 러시아 언론에 취재를 허용할 용의가 있다고 밝힌 바 있다.

hapy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