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초의회 최다선 나오나…이재갑 안동시의원 '8선' 도전

송고시간2018-05-18 09:50

이재갑 안동시의원 [안동시의회 제공=연합뉴스]

이재갑 안동시의원 [안동시의회 제공=연합뉴스]

(안동=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기초의회 최다선인 이재갑(63) 경북 안동시의원이 6·13 지방선거에서 무소속으로 8선 도전에 뛰어들었다.

기초의회가 출범한 1991년부터 27년 동안 7선 안동시의원을 한 이 예비후보는 18일 "어려운 안동에 희망의 불씨가 되고 싶다"며 도전 의지를 불태웠다.

"안동이 어려운 시기에 의원직을 마감하는 것은 도리가 아닌 것 같다"며 "무엇보다 안동 경제 큰 기반인 농업에 새 틀을 짜고 농업인에게 새 길을 만들어 주고 싶다"고 했다.

기초의원 8선 도전 [이재갑 안동시의원 제공=연합뉴스]

기초의원 8선 도전 [이재갑 안동시의원 제공=연합뉴스]

그는 첫 기초의회 선거에 안동군 녹전면에서 무소속으로 나서 군의회에 입성했다. 이후 시·군이 통합된 안동시에서 정당 후보나 무소속으로 7번 연이어 당선했다.

2004년 7월∼2006년 6월에는 시의회 후반기 의장을 맡기도 했다.

이 후보는 "청년이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있도록 창의 공간을 만들어 주고 그들이 이곳에서 무엇인가를 하도록 하는 것이 제가 해야 할 일이다"고 강조했다.

또 "시민이 행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주민참여 기본조례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지역 정치권에서는 이 후보 선거구에 강력한 경쟁자가 많지만 이 후보 조직 기반이 탄탄해 당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kimh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