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프리카 35개국 경제장관들 내주 부산 AfDB총회에 집결

김용 세계은행 총재 특별연설…모로코 총리도 참석
아프리카 개발사업 발주처·기업 대거 방한…한국 기업과 미팅


김용 세계은행 총재 특별연설…모로코 총리도 참석
아프리카 개발사업 발주처·기업 대거 방한…한국 기업과 미팅

(세종=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내주 부산에서 열리는 53차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에 아프리카 35개국 경제장관이 참석한다.

16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이달 21∼25일 열리는 이 행사에 아브라함 테케스테 에티오피아 재경부 장관이 참석하는 등 아프리카 35개국이 경제 관련 장관을 수석 대표로 보낼 예정이다.

정상급 인사로는 사드에딘 엘 오트마니 모로코 총리가 이번 총회에 참석한다.

오트마니 총리는 23일 개회식에 참가하고 각국 산업화 정책·경험 공유를 주제로 같은 날 열리는 고위급 토론에 패널로 참석한다.

2018년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 로고
2018년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 로고[기획재정부 제공]

저명인사로는 김용 세계은행 총재가 이번 행사 참석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23일 오후 회원국 대표단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회의에서 특별연설을 할 예정이다.

비(非)아프리카 회원국 대표로는 마크 그린 미국 국제개발처(USAID) 처장 등이 참석한다.

총회의 의장인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오후 아프리카와 한국 고위급 인사가 참석하는 만찬을 열 예정이다.

이번에 부산에서 함께 열리는 한국-아프리카 경제협력회의(KOAFEC)에는 앙골라 수산업 장관, 탄자니아 산업무역투자 장관 등 아프리카 국가의 산업 및 개발 관련 부처 장관도 참석한다.

김용 세계은행 총재
김용 세계은행 총재[AP=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련의 행사를 계기로 아프리카 기업 최고경영자(CEO)가 대거 방한한다.

정부는 이에 따라 이번 행사가 한국의 산업 기반시설과 정보통신기술(ICT) 역량을 홍보하고 한국 기업의 사업 기회를 확대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프리카의 주요 기반시설 사업을 소개하는 부대 행사들이 열릴 예정이며 아프리카의 발주 기관이나 민간 기업이 다수 참석한다.

모로코 국토부, 에티오피아 도로청, 모잠비크 석유가스공사 등 8개 기관은 23일 아프리카 프로젝트 설명회에서 주요 사업을 한국 기업이나 금융사에 설명할 예정이다.

남아프리카공화국 전력공사, 케냐 원자력전기위원회, 나미비아 광물자원부, 가나 철도부 등 45개 기관은 24일 한국 기업과 일대일 사업 미팅을 계획하고 있다.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5/16 16: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