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1세대 서양화가 김종식 탄생 100주년 기념전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시립미술관은 5월 25일부터 8월 12일까지 작고한 작가 기획전시회로 올해 탄생 100주년을 맞은 '김종식 전'을 연다고 밝혔다.

자갈치 제빙회사(1953)
자갈치 제빙회사(1953)

김종식(1918∼1988)은 부산 근대 미술의 선구자로 부산의 근현대 미술계 형성에 큰 영향을 미친 인물이다.

부산지역 화단의 구심점 역할을 한 김종식은 6·25 피란 시기 임시수도인 부산에서 중앙화단과 차별화된 지역 미술의 특색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는 정식 미술교육을 받은 사람이 드물었던 당시 일본 동경제국미술대학(현 무사시노미술대학)을 졸업하고 귀국해 부산 최초의 서양화 그룹 '토벽 동인'의 일원으로 활동했다.

수묵으로 시작한 김종식은 대담한 필치와 과감하고 강렬한 색채를 구사했으며 동시에 균형 잡힌 조형감각으로 자신만의 독특한 회화세계를 구축했다.

부산시립미술관은 김종식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그의 작품세계를 재조명하고 재발견하기 위해 작고 작가 기획전시회를 마련했다.

호수(1963)
호수(1963)

전시회에는 김종식이 일본 유학 시절 그렸고 유일하게 남은 1930년대 유화 작품 '도라지꽃과 글라디올러스'(1939)부터 1988년의 절필 작품까지 50여 년간 그린 작품과 아카이브 200여 점을 선보인다.

김종식의 최고 절정기인 1970년대 경남 일대를 그린 풍경화와 유화 작품 50여 점, 미공개 드로잉 작품도 일부 공개할 예정이다.

작품과 함께 부산 일대에서 열린 19차례의 개인전과 동인전, 그룹전 관련 아카이브와 언론기사, 친필 메모 등도 함께 소개한다.

'김종식 전' 관람료는 무료이며 전시 관련 자세한 내용은 부산시립미술관 홈페이지(art.busa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불상(1986)
불상(1986)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5/16 07: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