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4연승' 현대제철, WK리그 선두 질주…수원도시공사 2위 복귀

현대제철 선수들[대한축구협회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현대제철 선수들[대한축구협회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여자실업축구 WK리그 최강자 인천 현대제철이 4연승을 질주하며 선두를 달렸다.

현대제철은 14일 인천 남동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제철 H CORE 2018 WK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서 구미 스포츠토토를 2-1로 꺾었다.

이세은이 후반 14분 결승 골을 터뜨렸다.

11일 4라운드에서 서울시청을 6-0으로 대파하고 선두로 나선 현대제철은 승점 3을 더해 1위(승점 13·골 득실 14)를 유지했다.

4라운드까지 현대제철과 승점이 같은 2위였던 스포츠토토는 시즌 첫 패배를 기록하며 3위(승점 10)로 밀려났다.

수원도시공사는 보은 상무를 2-1로 물리치고 무패 행진(4승 1무)을 이어가며 현대제철과 승점 차가 없는 2위(승점 13·골 득실 4)로 한 계단 올라섰다.

상무는 개막 5연패로 최하위(승점 0· 골 득실 -12)에 머물렀다.

경주 한국수력원자력은 2골을 터뜨린 이금민의 활약을 앞세워 신생팀 창녕 WFC를 3-0으로 제압하고 4위(승점 9)를 유지했다.

창녕 WFC는 창단 첫 승점을 올리지 못한 채 7위(승점 0·골 득실 -9)에 그쳤다.

화천 KSPO는 후반 40분 전가을의 동점 골을 앞세워 서울시청과의 원정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KSPO는 5위(승점 7), 서울시청은 6위(승점 4)를 유지했다.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5/14 22: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