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산·외투 챙기세요"…전국에 비오고 낮에도 쌀쌀

송고시간2018-05-06 05:42

비 내리는 날
비 내리는 날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사흘 연휴의 둘째 날인 6일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중부지방에서는 5∼30㎜ 정도 내린 뒤 차츰 그치겠다. 남부지방은 연휴 마지막 날인 7일까지도 비가 계속 내리겠다.

6∼7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5∼100㎜, 전남·경남 20∼70㎜, 전북·경북 5∼30㎜ 등이다. 제주도 남부 150㎜ 이상, 제주도 산지 200㎜ 이상, 남해안·지리산 인근 100㎜ 이상 등 일부 지역에서는 100㎜ 넘는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5.4도, 인천 15.2도, 수원 15.1도, 춘천 15.7도, 강릉 18.6도, 청주 15.3도, 대전 15.7도, 전주 15.1도, 광주 15.9도, 제주 18.4도, 대구 15.2도, 부산 16.7도, 울산 17.4도, 창원 16.2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도 많이 오르지 않는 16∼19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서울·대전·대구 18도, 강릉·충주 17도, 광주광역시 19도 등 전국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20도를 밑돌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흐리고 비가 내리면서 낮 기온은 평년보다 낮겠다"며 "내일은 낮 최고기온이 평년보다 높겠지만, 남부지방의 경우 비가 내려 평년보다 낮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가 내리면서 대기가 씻기고, 원활하게 확산하면서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먼바다에서 1.0∼2.5m, 남해 먼바다에서 1.5∼4.0m, 동해 먼바다에서 1.5∼3.0m 높이로 일겠다.

서해 남부 먼바다와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 제주도 전 해상(동부 앞바다 제외)에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대부분 먼바다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겠다.

so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