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분기 상장사 실적 전망 '흐림'…연초 대비 6% 하락

송고시간2018-05-06 08:15

2분기 상장사 실적 전망 '흐림'…연초 대비 6% 하락 - 1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국내 상장사의 올해 2분기 실적 전망치가 우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6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4일 현재 증권사 3곳 이상의 추정치가 나온 유가증권(코스피)시장과 코스닥시장의 상장사 173곳의 2분기 영업이익은 48조4천156억원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는 연초에 전망된 51조4천517억원보다 5.90% 준 수준이다.

한 달 전 전망치(48조5천400억원)와 비교해도 눈높이가 0.27% 낮아졌다.

시장별로는 코스피보다 코스닥 상장사의 실적 전망치가 더 가파르게 하락했다.

코스피 상장사 133곳의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47조6천554억원으로 올해 초보다 5.67% 낮아졌다.

이에 비해 코스닥 상장사 40곳의 영업이익 전망치는 7천602억원으로 같은 기간 무려 18.5% 줄었다.

2분기 상장사의 매출액과 순이익 전망치는 각각 442조8천40억원, 36조4천767억원으로 역시 연초보다 1.61%, 6.57%씩 하락했다.

종목별로 보면 유가증권시장에서는 한국전력[015760]의 영업이익 전망치가 연초보다 89.1% 줄어 가장 큰 하락률을 나타냈다.

이어 현대위아[011210](-58.6%), 넷마블[251270](-55.8%), 한화에어로스페이스[012450](-50.1%) 등 순으로 하락폭이 컸다.

현대중공업[009540]과 LG이노텍[011070], LG디스플레이는 적자로 전환하고 삼성중공업은 적자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됐다.

액면분할 후 지난 4일 재상장한 삼성전자[005930]는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가 15조7천686억원으로 연초 전망치(16억9천734억원) 대비 7.1% 낮아졌다.

반면 한국가스공사[036460](940.5%)를 비롯해 금호석유[011780](72.4%), CJ CGV(61.3%), 한진칼(41.5%) 등은 연초보다 영업이익 전망치가 상향 조정됐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에스티팜[237690](-48.1%), 비에이치[090460](-43.7%), 파라다이스[034230](-43.1%) 순으로 영업이익 전망치 하락폭이 컸다.

상향 조정된 종목은 위메이드[112040](27.7%), 뷰웍스[100120](22.2%), 펄어비스[263750](13.8%) 등 7개뿐이었다.

[표] 상장사 2분기 실적 전망치 (단위: 억원)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
5월 4일 현재 2분기 전망치 4,428,040 484,156 364,767
1달 전 2분기 전망치 4,444,886 485,400 369,047
연초 2분기 전망치 4,500,455 514,517 390,429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