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병두 "의원직 사의 철회… 당과 유권자 뜻 따르겠다"

송고시간2018-05-04 13:40

입장문 통해 발표 "두달치 세비는 전액 사회에 기부"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은 4일 "의원직 사퇴 의사를 철회하고 의정활동에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민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당과 유권자의 뜻에 따라 사직을 철회한다"며 "두달치 세비는 전액 사회에 기부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어제 지역구민 6천539분이 뜻을 모아 의원직 사퇴 철회를 요구했다"며 "'국회의원을 선출하고, 심판하거나 그만두게 하는 것은 유권자의 몫이다. 넘어지거나 무너졌을 때 다시 일으켜 세우는 책임도 유권자들에게 있다'는 말씀을 무겁게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민 의원에게 사퇴 철회를 요구하기로 의결했다.

김현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수많은 지역구 유권자들이 탄원서를 통해 사퇴 철회를 촉구한 점을 고려해 의원직을 사퇴하는 것보다는 조속히 국회로 복귀해 의원직에 충실히 복무해 책임을 다해줄 것을 요구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민 의원은 앞서 지난 3월 10일 성추행 의혹이 언론에 보도되자 곧바로 의원직 사퇴 의사를 밝히고 이후 사직서를 냈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