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진아 UCLA 교수, 美버라이어티 영화교육자 선정

김진아 UCLA 교수
김진아 UCLA 교수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미국 영화잡지 '버라이어티'가 전 세계 영화학교를 대상으로 선정한 최우수 교육자에 미국 UCLA 대학교 영화과 종신교수인 김진아 감독이 포함됐다.

버라이어티는 지난달 25일 자 영화 교육 관련 특집 기사에서 김 감독을 비롯해 아퐁소 비아토 파사디나 아트 센터 교수 등 10명을 최우수 교육자로 선정했다. 김 감독은 선정자 중 유일한 동양인이다.

버라이어티는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첫 번째 VR 스토리상을 받았으며, 영화 기술의 미래에 대해 날카로운 이해를 보인다. 여성에 대한 폭력을 주제로 한 VR(가상 현실·Virtual Reality) 시리즈를 제작 중"이라고 김 감독을 소개했다.

김 감독이 연출한 VR 영화 '동두천'은 지난해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신설된 '베스트 VR 스토리상'과 그리스 테살로니키 국제영화제에서 '최우수 VR상'을 수상했다.

'동두천'은 1992년 미군에 살해당한 한국 여성 성 노동자를 주제로 한 12분 길이 VR 다큐멘터리다.

김 감독은 2013년 하버드대학교 시각환경학부(Visual and Environmental Studies) 교수로 임용됐으며, 2015년 UCLA로 옮겨 종신교수로 재직 중이다.

상업영화로는 하정우 주연의 한미합작 영화 '두 번째 사랑'과 량쯔충(楊紫瓊·양자경)·슈퍼주니어M 헨리 주연의 '파이널 레시피' 등을 연출했다.

kind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5/04 10: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