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응 스님 "'PD수첩' 방송내용 사실이면 승복 벗겠다"

송고시간2018-05-01 12:01

MBC 'PD수첩' 방송금지 가처분신청

현응 스님 [연합뉴스 자료사진]
현응 스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조계종 교육원장 현응 스님이 1일 방송 예정인 MBC 'PD수첩'과 관련해 "만일 나에 대한 방송내용이 사실이라면 승복을 벗겠다"고 밝혔다.

현응 스님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나에 대한 방송내용에서 허위사실이 드러난다면 MBC 최승호 사장은 방송계를 떠나기를 요구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나를 음해하는 이번 사건의 사실관계는 곧 밝혀질 것"이라며 "허위 글을 사이트에 올린 자, 허위 인터뷰를 한 자들은 모조리 법적 처벌을 받게 될 것이며 배후조정자들의 실체도 곧 드러나고 법적인 책임을 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현응 스님은 'PD수첩'의 직접 취재도 없었고 반론권도 보장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그는 "30일 오후 4시 19분에야 담당 PD가 최초로 내게 전화문자를 보냈으나 응대하지 않았다"며 "이미 편성된 방송내용에 나의 의견을 약간 덧붙여서 형식적 취재를 만들려고 하는 저열한 방송 태도에 이용당하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현응 스님은 지난 30일 자로 서울서부지방법원에 'PD수첩' 방영 금지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PD수첩'은 이날 '큰스님께 묻습니다'라는 제목의 방송에서 작년 총무원장 선거 당시 제기된 학력위조 논란과 수덕사 한국고건축박물관 보유 논란, 은처자 의혹 등 설정스님에 대한 의혹과 함께 현응 스님의 성추행 의혹을 제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