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산업인력공단, 취업 취약계층 고용역량 강화 지원

인문계 청년·고용보험 미적용자 등 대상…직업능력 개발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 제공=연합뉴스]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한국산업인력공단(이하 공단)은 인문계 청년, 고용보험 미적용자와 중소기업 등의 직업능력 개발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공단은 '인문 특화 청년취업아카데미'를 통해 취업이 어려운 인문계 전공자들의 취업 지원을 위해 대학, 기업, 훈련 기관과 협력해 인재를 육성한다.

지난해부터 모든 연수 과정을 확대 개편했으며, 올해는 내실화를 위해 다양한 학습 방법을 도입했다.

아울러 전문 컨설팅 기관을 활용한 개별 맞춤형 취업 컨설팅을 도입해 연수생의 역량 향상을 지원한다.

'인문 특화 청년취업아카데미'에는 지난해 428개 과정에 7천371명이 수료했으며 올해는 287개 과정에 8천여 명이 참여할 계획이다.

공단은 대기업, 중소기업 근로자 간 직업훈련 참여 이중 구조 완화에 기여하는 '대·중·소 상생 기반의 국가 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훈련'도 강화한다.

특히 올해는 중소기업의 미래성장 동력 강화를 위해 4차 산업과 관련한 신기술 훈련을 확대·강화한다.

공단은 그동안 산업용 로봇, 스마트 팩토리 등의 훈련을 강화하기 위해 한국로봇산업진흥원(2015년),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2016년), 현대로보틱스(2017년) 등을 지속해서 발굴했다.

올해는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등 신기술 관련 전문기업을 새로 발굴해 신기술 훈련을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공단은 산업단지 거점 공동훈련센터를 확대 운영하기 위해 산업단지별 신기술 훈련에 대한 수요를 조사하고 있다.

공단은 수요가 있는 산업단지 인근의 전문기관을 공동훈련센터로 지정해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공단 김동만 이사장은 "노동현장에서 포용적 성장을 실천하려면 중소기업 노동자들의 훈련 참여를 활성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훈련격차 해소와 청년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경제단체 등과 협력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5/01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