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트남 항공기, 공사중인 활주로에 착륙…승객 200명 무사

송고시간2018-05-01 10:10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승객 200여 명을 태운 베트남 항공기가 엉뚱하게 건설 중인 활주로에 착륙하는 일이 벌어져 항공 당국이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일간 뚜오이쩨 등 현지 매체가 1일 보도했다.

지난달 30일 오후 2시 베트남 남부 호찌민에서 이륙한 베트남항공 VN7344편은 같은 날 오후 2시 53분께 베트남 남중부 카인호아 성에 있는 깜라인 공항 2번 활주로에 착륙했다.

건설 중인 활주로에 착륙한 베트남 항공기 [뚜오이쩨 캡처]
건설 중인 활주로에 착륙한 베트남 항공기 [뚜오이쩨 캡처]

이 활주로는 건설 중인 상태로 아직 사용할 수 없는 곳이다.

다행히 시공이 막바지에 이르러 승객 203명과 미국인 기장, 승무원 7명은 모두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깜라인 공항은 이 활주로에 시공 중이라는 표시를 제대로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항공 당국은 기장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레 딘 토 교통부 차관은 이번 일을 항공기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심각한 사태로 보고 응우옌 쑤언 푹 총리에게 보고했다고 뚜오이쩨는 전했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