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인 처인구에 아모레퍼시픽 제조시설 산단 조성

송고시간2018-05-01 09:25

용인도시공사가 시행…29만5천㎡ 부지에 2022년 완공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그룹 제공=연합뉴스]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그룹 제공=연합뉴스]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면 덕성리 29만5천133㎡ 부지에 아모레퍼시픽의 제조시설을 품는 덕성2일반산업단지가 조성된다.

경기 용인시는 용인도시공사의 '덕성2일반산업단지 신규투자사업동의안'이 시의회의 승인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안에 경기도의 지방산업단지계획심의회를 거쳐 내년 초 산업단지계획 승인과 구역지정, 보상 등을 마치고 오는 2020년 공사에 들어가 2022년 단지를 완공할 예정이다.

덕성2일반산업단지는 아모레퍼시픽이 사업비 1천89억원을 부담하면 시행사인 용인도시공사가 산업단지를 조성해 아모레퍼시픽에 조성원가대로 공급하는 공공개발방식으로 추진된다.

산업단지에는 아모레퍼시픽의 화장품 제조시설과 화장품 관련 계열회사들이 입주할 예정이다.

용인시는 산업단지가 완공되면 2천301명의 고용창출과 연간 생산액 8천216억원의 성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

아모레퍼시픽은 덕성2일반산업단지와 별도로 자사의 기술연구원이 있는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 314-1번지 23만1천㎡ 부지에 329억원을 투입, 오는 2019년까지 도시첨단산업단지를 조성하기로 하고 승인절차를 진행 중이다.

아모레퍼시픽은 기존의 기술연구원 외에 연구시설을 추가로 확충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기반을 갖출 것으로 알려졌다.

보라동 도시첨단산업단지는 국토교통부의 산업단지 지정계획 심의를 통과하고 현재 경기도 지방산업단지계획심의회 심의를 앞두고 있다.

정찬민 용인시장은 "시의회가 용인도시공사의 덕성2산업단지 투자를 승인해 감사하다"면서 "용인시가 주거와 일자리가 균형을 맞춘 자족도시가 되려면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기업을 유치하고 산업단지 조성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