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인비, 2주째 세계 랭킹 1위 유지…리디아 고는 13위

송고시간2018-05-01 06:13

박인비 [AP=연합뉴스]
박인비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골프 여제' 박인비(30)가 2주째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 자리를 지켰다.

박인비는 지난달 30일 자 세계 랭킹에서 랭킹 포인트 7.49점으로 최근 2주 연속 1위를 유지했다.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우승 1회, 준우승 2회의 성적을 낸 박인비는 4월 23일 자 순위에서 2년 6개월 만에 1위 자리에 복귀한 바 있다.

2위는 7.23점의 펑산산(중국), 3위는 6.72점의 렉시 톰프슨(미국)이다.

박인비는 지난주 7.49점에서 변화가 없었고, 펑산산은 7.04점에서 0.19점이 늘어 둘의 격차는 0.26점으로 좁혀졌다.

10위 내 한국 선수로는 유소연(28)이 4위, 박성현(25)이 5위에 올랐고 김인경(30) 7위, 최혜진(19)은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오른 9위에 자리했다.

리디아 고 [AP=연합뉴스]
리디아 고 [AP=연합뉴스]

지난달 30일 끝난 LPGA 투어 메디힐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는 지난주 18위에서 13위로 상승했다.

4월 29일에 막을 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챔피언십을 제패한 장하나(26)는 31위에서 26위로 올라섰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