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문대통령과 '북미정상회담 평화의집 개최' 논의했다"

송고시간2018-05-01 03:22

"싱가포르도 후보지로 고려…북미회담 성공하리라 생각"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0일(현지시각) 다가올 북미정상회담을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문재인 대통령과 논의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개최된 무함마두 부하리 나이지리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후 진행한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그는 또한 싱가포르도 북미정상회담 개최지 후보지로 검토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이 현실화될 것이며 성공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장소로 판문점 평화의집·자유의집 거론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장소로 판문점 평화의집·자유의집 거론

(서울=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현지시간) 트위터에서 5월 중 열릴 예정인 북미정상회담 후보지로 판문점 평화의집과 자유의집을 전격 거론했다
사진은 남북정상회담이 열린 지난 27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판문점 평화의 집 앞에서 '4.27 판문점 선언'을 하는 모습. 2018.5.1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5월 개최 시사 (PG)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5월 개최 시사 (PG)

[제작 최자윤] 사진합성, 일러스트

hanks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