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팔 이식도 국가가 관리한다

송고시간2018-05-01 10:00

'장기이식법' 시행령 개정안 국무회의 통과

보건복지부 [연합뉴스TV 제공]
보건복지부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보건복지부는 손과 팔을 이식 대상 장기에 포함해 국가가 관리할 수 있도록 한 '장기 등 이식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이 1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아시아에서 네 번째로 팔 이식 수술에 성공한 이후 이식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손과 팔을 이식 대상 장기에 넣어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것이라고 복지부는 설명했다.

상지 절단 장애로 인한 손·팔 이식 수요는 2016년 말 기준으로 7천여명 정도다.

개정안은 이식의료기관이 기증자와 이식 대상자의 피부색과 성별, 장기 크기 등 특성을 고려해 이식 대상자를 선정할 수 있도록 했다.

개정안에는 또 조혈모세포를 이식할 목적으로 채취한 말초혈을 장기에 포함하고, 이식과 직접 관련이 없는 사항을 삭제하는 등 심장·폐 이식 대상자 선정 기준을 개선하는 내용도 담겼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