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상회담 D-1] 평화당 "남북정상, 비핵화 로드맵 제시해야"

송고시간2018-04-26 12:13

민주평화당 최경환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민주평화당 최경환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민주평화당은 26일 "남북정상회담의 3대 목표는 비핵화 로드맵 마련,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일정제시, 남북관계 전면회복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최경환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남북 정상은 정상회담에 대한 국민과 세계의 큰 기대에 대답을 내놔야 할 중대한 역사적 책무를 안고 있다"며 이렇게 제안했다.

최 대변인은 "남북정상회담에서 비핵화의 방향과 로드맵이 제시돼야만 북미정상회담으로 가는 동력을 얻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남북 정상은 내일 만남에서 남북평화공존의 토대를 만들어야 한다"며 "휴전협정을 종전선언으로 전환하고 한반도 평화체제를 만들어가는 기본 방향과 일정이 제시돼야 한다"고 말했다.

또 "비핵화가 주요 의제이지만, 남북관계 정상화 과제도 외면해선 안 된다"며 "판문점 남북연락사무소 설치, 남북정상회담 정례화 등도 합의할 수 있을 것이고 이산가족상봉 문제도 미룰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남북정상회담이 앞선 2000년 6·15공동선언, 2007년 10·4선언의 역사를 잇는 큰 성과를 내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