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역 최성 고양시장·유영록 김포시장 공천 탈락

송고시간2018-04-26 10:47

민주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컷오프 4명으로 늘어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지난 대선에서 더불어민주당 경선 주자였던 최성 고양시장과 3선에 도전한 유영록 김포시장이 6·13 지방선거 공천에서 나란히 탈락했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위원장 윤호중 국회의원)는 26일 고양시장 경선 후보로 김영환·김유임·박윤희·이재준 등 4명을 확정하고 재선의 최 시장을 컷오프 시켰다.

최성 고양시장
최성 고양시장

또 김포시장 경선 후보로는 정왕룡·정하영·조승현·피광성 등 4명을 확정하고 유 시장을 배제했다.

윤 공천관리위원장은 "최 시장의 경우 별정직 공무원인 보좌관이 선거 관련 보도자료를 작성·배포해 선거법 위반으로 최근 고발당한 점과 고양시 내부청렴도가 도내 시·군 가운데 최하위인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최 시장과 지역 국회의원들의 불화설과 관련해서는 공천관리위원회에서 고려할 사안이 아니라고 윤 위원장은 선을 그었다.

유 시장 탈락 이유에 대해서는 "김포시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도내 시·군 가운데 꼴찌였고 공개하기 어렵지만 최근 비리와 관련된 제보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유영록 김포시장
유영록 김포시장

최 시장과 유 시장 모두 현역단체장 지지도가 민주당 지지도에 현격히 떨어지는 점도 공천심사에 참작했다고 윤 위원장은 밝혔다.

이에 따라 공천을 받지 못한 경기지역의 민주당 소속 현직 기초단체장은 오수봉 하남시장, 김성제 의왕시장을 포함해 모두 4명으로 늘어났다.

오 시장과 김 시장은 산불감시원과 계약직 채용비리 의혹 등에 대한 책임 논란이 공천심사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날 성남시장 단수후보로 은수미 전 청와대 비서관을 확정했다.

또 안산시장은 민병권·윤화섭·제종길, 오산시장은 곽상욱·문영근, 안성시장은 김보라·우석제·윤종군·이규민 등을 각각 경선 후보로 결정했다.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