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항 북항 통합개발에 시민·전문가 의견 적극 반영"

송고시간2018-04-26 11:00

부산항 북항 재개발지역[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항 북항 재개발지역[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해양수산부는 오는 27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컨벤션홀에서 '부산항 북항 통합개발 기본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와 간담회를 연다고 26일 밝혔다.

행사에는 시민단체·학계·지역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통합개발 추진협의회와 부산해수청, 지자체, 부산항만공사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회의에서는 지난해 12월 확정한 통합개발 기본구상안을 바탕으로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계획과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추진 일정 등을 공유하며 참석자 의견을 수렴한다.

기본구상안은 북항 일대를 기능에 따라 7대 특화지구로 지정하고 각 지구와 원도심, 문현금융, 동삼혁신, 센텀영상 지구와 4대 연계축을 형성해 지역 간 상생발전 체계를 구축하는 내용을 담았다.

회의에서는 통합개발 구역 인근에서 부산시가 추진하는 '도시재생 뉴딜 사업'과의 연계방안도 논의한다.

해수부는 북항 통합개발 추진협의회에 시민,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분과위원회를 두고, 시민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해 의견을 낼 수 있도록 보장할 계획이다.

해수부 관계자는 "정책 수요자 필요를 적극적으로 반영해 개발 과정에서 이해관계자 갈등을 최소화하려 노력하겠다"며 "관계기관 협의, 중앙항만정책심의회 등을 거쳐 연내 기본계획을 확정·고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부산항 북항 일원 권역별 특화방안[해양수산부 제공=연합뉴스]
부산항 북항 일원 권역별 특화방안[해양수산부 제공=연합뉴스]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