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도, 새만금에 자율주행차 전진기지 조성…내달 예타 신청

송고시간2018-04-22 11:39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도가 새만금지구에 자율주행기반 글로벌 전진기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자율주행차 시범운행단지 개념도 [연합뉴스 자료]
자율주행차 시범운행단지 개념도 [연합뉴스 자료]

이 계획은 내년부터 5년간 총 3천억원을 들여 상용차 자율주행과 관련한 융복합 기술 개발·시험인증 기반구축·산업 밸리 조성·서비스산업 육성 기반을 조성하려는 것이다.

도는 이미 자율주행기반 글로벌 전진기지 조성사업을 중앙부처에 제안, 긍정적인 답변을 들었다고 22일 소개했다.

이에 따라 도는 5월께 과학기술부에 예비 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신청할 예정이다.

도는 세계 자율주행차 시장규모가 급성장하는 가운데 이를 국가의 미래성장 동력사업으로 육성하려면 자율주행차 상용화 기반구축이 필요한데, 새만금이 이를 수행하는데 최적지라고 분석하고 있다.

또 군산과 완주에 이미 상용차 공장이 자리 잡아 자동차 산업의 기반이 마련된 만큼 자율주행차 선도 도시로 조성하는데 지역적 타당성이 충분하다는 것이다.

도는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되면 2만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과 10조원의 자동차·부품 매출 증가는 물론 부품기업 100개사를 육성해 상용차·부품 수출경쟁력이 강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탄소 소재로 만든 자동차 [연합뉴스 자료사진]
탄소 소재로 만든 자동차 [연합뉴스 자료사진]

자율주행차는 운전자가 핸들·브레이크·페달 등을 조작하지 않아도 스스로 주행하는 자동차로, 센서를 통해 주변 상황을 파악해 장애물을 피하고 목적지까지 최적의 주행 경로를 선택하여 자동으로 주행한다.

세계 자율주행차 시장규모는 2015년 30억 달러(3조3천억원), 2025년 960억 달러(107조 1천억), 2035년에는 2천900억 달러(323조 6천억원)로 추정된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