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티오피아에 6·25 참전용사 위한 복지회관 건립

송고시간2018-04-22 10:25

에티오피아 6·25 참전용사 복지회관 조감도
에티오피아 6·25 참전용사 복지회관 조감도

[국방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6·25 참전국인 에티오피아에 현지 참전용사를 위한 복지회관이 지어진다.

국방부는 22일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서 어제 에티오피아 6·25 참전용사를 위한 복지회관 기공식을 했다"고 밝혔다.

기공식에는 한국 측의 임훈민 주에티오피아 대사와 권영철 국방부 보건복지관, 에티오피아 측의 멜레세 테세마 6·25 참전용사협회장을 비롯한 참전용사와 가족 등이 참석했다. 복지회관은 2층 건물로, 시청각실, 교실, 다목적홀, 주방시설 등을 갖추게 된다.

에티오피아는 6·25 전쟁 당시 대한민국 수호를 위해 지상군 3천500여명(연인원 기준)을 파병했다.

국방부는 6·25 정전 60주년인 2013년부터 롯데그룹의 후원을 받아 참전국에서 현지 참전용사를 위한 복지회관 건립사업을 하고 있다. 2014년 태국 방콕에 복지회관을 준공했고 작년에는 콜롬비아 보고타에 복지회관을 지었다.

권영철 보건복지관은 "참전용사 복지회관이 에티오피아 참전용사의 복지 증진과 후손들에 대한 교육 지원 등에 적극 활용되길 바라며 회관 건립이 양국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는 계기가 되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ljglo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