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동연·美재무 양자회담…"韓외환시장 투명성 제고 긍정적"

송고시간2018-04-22 07:00

남북·북미정상회담 성공적 개최 위한 정책공조 한층 강화

(워싱턴=연합뉴스) 이 율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1일(현지시간)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 양자회담을 열고 한국 정부가 준비 중인 외환시장 투명성 제고방안에 대해 설명했다.

양자회담하는 김동연 부총리와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양자회담하는 김동연 부총리와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주요20개국(G20) 재무장관회의와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춘계회의 참석을 위해 미국을 방문 중인 김 부총리는 크리스틴 라가르드 IMF 총재에 이어 므누신 재무장관과도 한국의 외환시장 개입내역 공개방식에 대한 조율을 마무리했다.

김 부총리는 므누신 장관에게 한국 정부가 외환시장 투명성 제고 방안을 검토중이라며 "국제통화기금(IMF) 권고, 주요20개국(G20) 합의문,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및 여타국 사례뿐 아니라 국내 외환시장과 경제 전반에 미치는 영향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신중하게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측은 우리 정부의 외환시장 투명성 제고 방안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이면서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자고 답변했다고 기재부는 전했다.

양자회담하는 김동연 부총리와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양자회담하는 김동연 부총리와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김 부총리와 므누신 장관은 이어 최근 남북관계와 한반도를 둘러싼 지정학적 여건변화에 대해 논의하고, 남북·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한 그간의 진전사항을 공유했다.

양측은 향후 예정된 남북·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필요한 정보교류와 정책공조를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또 최근 남북관계 변화 등을 감안할 때 양국간 긴밀한 협의와 정책공조가 필요한 시기라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수시로 소통하고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김 부총리와 므누신 장관의 만남은 므누신 장관 취임 후 다섯 번째다.

IMF 찾은 김동연 부총리
IMF 찾은 김동연 부총리

(서울=연합뉴스) G20 재무장관회의 참석차 미국 워싱턴을 방문중인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9일 (현지시간) IMF 본부에서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를 만나 면담하고 있다. 2018.4.20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앞서 김 부총리는 지난 19일(현지시간) 라가르드 IMF 총재와 만나 외환시장 개입내역 공개에 관해 협의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한국 경제와 외환·금융시장 여건을 감안할 때 부작용 우려는 크지 않고 투명성을 높임으로써 거시경제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답변했었다.

우리나라 외환시장 개입내역 공개방식은 3개월 이내 시차를 두고 분기별 개입내역을 공개하기로 한 TPP협정 부속 공동선언문을 준용할 가능성이 크다. 외화 매수·매도 총액을 공개하는 게 원칙이다.

다만 처음 공개하는 베트남이나 말레이시아 등 국가들은 외화 순매수 내역을 6개월 단위로 6개월 시차를 두고 공개하는 방식을 용인해줬다.

yuls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