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 핵실험장 폐기에 美·日·中·러 환영…트럼프 "큰 진전"(종합)

송고시간2018-04-21 15:49

트럼프 "북한과 세계에 매우 좋은 뉴스…모두를 위한 진전"

아베 "긍정적 움직임, 다만 CVID 비핵화 주시할 것"

중 외교부 "환영한다…유관 각국이 적절한 행동해야"

러 상원 국제문제위 위원장 "어쩌면 올해의 뉴스

(워싱턴·도쿄·베이징·모스크바=연합뉴스) 송수경·김병규·김진방 유철종 특파원 = 핵실험과 미사일 시험발사를 중단하고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기한다는 북한의 발표에 북한과 정상회담을 앞둔 미국은 물론 일본과 중국, 러시아 등 한반도 주변 4강(强)이 일제히 환영 의사를 표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북한의 발표가 나온 지 한 시간여만에 트위터에 "북한과 전 세계에 매우 좋은 뉴스로 큰 진전"이라며 "우리의 정상회담을 고대한다"며 환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핵실험을 모두 중단하고 주요 핵실험 부지를 폐쇄하는 데 합의했다"면서 이같이 평가했다.

北 핵실험장 폐기에 美·日·中·러 환영…트럼프 "큰 진전"(종합) - 1

트럼프 대통령은 약 5시간 뒤에도 "김정은으로부터 받은 메시지: 북한은 핵실험과 ICBM 발사를 멈출 것이다. 또한 핵실험 중단 서약을 증명하기 위해 북한 북쪽에 있는 핵실험장을 폐쇄할 것이다"며 김정은의 발표를 해설하는 트윗을 날렸다.

그는 "모두를 위한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며 북한의 이번 선언에 '진전'이라는 평가를 매겼다.

北 핵실험장 폐기에 美·日·中·러 환영…트럼프 "큰 진전"(종합) - 2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도 "긍정적인 움직임"이라며 환영했다.

아베 총리는 이날 도쿄(東京)도내에서 기자들에게 이렇게 말하고 "다만 중요한 것은 이런 움직임이 핵과 대량파괴 무기, 그리고 미사일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폐기로 이어질지 여부"라며 CVID(Complete, Verifiable, Irreversible, Dismantlement) 북한의 비핵화를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를 확실히 주시하겠다"고 덧붙였다.

아베 총리는 향후 대북 대응에 대해 "기본 방침은 변함이 없다"면서 "이미 미일 정상회담에서 다양한 북한의 변화와 대응에 대해 어떻게 대처할지에 대해 협의가 끝났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러한 기본 방침에 따라 미·일, 그리고 한·미·일 차원에서 대응해 가겠다"고 덧붙였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중국은 이번 결정을 환영하면서도 북한 비핵화를 위해 관련 각국이 반드시 해야할 행동을 해야 한다는 촉구를 덧붙였다.

중국 외교부는 루캉(陸慷) 대변인 명의의 담화를 통해 "중국은 북한이 핵·미사일 실험을 중단하고 경제 발전과 인민 생활 수준 향상에 역량을 집중한다고 밝힌 데 대해 환영을 표한다"고 밝혔다.

루 대변인은 "북한의 이번 결정은 한반도 정세를 한층 더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며 "한반도 비핵화와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에도 도움이 된다"고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그는 또한 "우리는 북한이 경제 발전과 인민 생활 수준 향상의 과정에서 끊임없이 성과를 얻기를 축원한다"면서 "북한이 대화와 협상을 통해 유관 각국의 우려와 상호 관계를 개선해 나가는 것을 지지한다"고 덧붙였다.

루 대변인은 "유관 각국이 서로 마주 보고 가면서 적절한 행동을 하기를 희망한다"며 "지역 내 항구적인 평화와 공동 발전을 실현하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할 행동을 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국은 계속해서 이를 위해서 적극적인 역할을 발휘하겠다"고 덧붙였다.

중국 시진핑, 평양방문 예정(PG)
중국 시진핑, 평양방문 예정(PG)

[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러시아 정부는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는 가운데 러시아 상원 콘스탄틴 코사체프 국제문제위원회 위원장은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오늘의 뉴스다.어쩌면 올해의 뉴스일지도 모른다"고 평했다.

그는 "북핵 문제 진전은 6자회담 참가국 중 5개국의 집단적 행동의 결과로 가능했다"면서 "러시아와 중국이 북한과 대화 채널을 유지한 것도 미국이 북한을 지상에서 쓸어버리겠다고 공개 협박한 것 못지않게 중요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그는 "북한은 핵확산금지조약(NPT) 체제 복귀, 국제원자력기구(IAEA)와 전면적 협력 재개 등의 조치를 취해야만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해제와 러시아 등 이웃국들과 협력 정상화가 가능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