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화당 "한국당은 국회보이콧 멈추고 민주당은 특검 수용해야"

송고시간2018-04-21 14:57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민주평화당은 21일 파행 상태인 4월 국회를 정상화하기 위해 자유한국당이 국회보이콧을 중단하고, 더불어민주당은 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 특검을 수용하라고 촉구했다.

최경환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한국당이 댓글 사건을 빌미로 국회를 파행시키고 있는 것은 유감"이라며 "특검이건 국정조사건 국회 정상화가 시작점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평화당 "한국당은 국회보이콧 멈추고 민주당은 특검 수용해야" - 1

최 대변인은 "추가경정예산안, 개헌 등 현안이 쌓여있는 상황에서 한국당이 국회보이콧을 계속한다면 국민은 외면할 것"이라면서 "국회를 내팽개치고 천막에서 정권의 몰락을 얘기해봐야 국익에도, 댓글 사건 진상규명에도 아무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한국당이 천막을 걷으면 국회는 정상화되고 특검은 성사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최 대변인은 민주당을 향해 "드루킹 사건은 특검밖에 해법이 없다"며 "당장 특검을 수용해 한국당이 천막을 걷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드루킹과 김 의원이 깊은 커넥션을 갖고 대선 전후로 여론조작 활동을 한 사실이 점점 분명해지고 있다"며 "경찰이 어떤 결론을 내도 부실수사, 봐주기 수사 비판을 면할 수 없을 것"이라고 '특검 불가피론'을 주장했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