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수적 은행문화 바뀌나" KEB하나은행, 전직원 노타이 근무

송고시간2018-04-22 08:00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KEB하나은행이 23일부터 전 직원을 대상으로 '노타이' 복장을 허용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본점과 영업점 직원은 넥타이를 매지 않고 근무할 수 있게 됐다. 또 본점 근무 직원에 한해 매주 금요일마다 비즈니스 캐주얼 착용이 가능해진다.

이는 보수적인 은행권 기업 문화에서 탈피해 미래지향적 기업으로 탈바꿈하기 위한 조치라고 하나은행은 설명했다.

시중은행은 대부분 여직원 유니폼을 비롯한 보수적인 업무 복장을 강조해왔다.

하나은행 이외 노타이를 허용한 곳은 대구은행 정도다. 대구은행은 지난달부터 본점 부서 직원에 한해 노타이 복장을 허용하고 일선 영업점에서는 금요일마다 노타이 근무제를 실시 중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연중 상시 노타이 근무로 업무 효율성 증대와 수평적인 기업문화가 빠르게 퍼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EB하나은행 제공]
[KEB하나은행 제공]

heev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