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천안시 "온실가스 감축 통해 13억 세외수입 확보"

송고시간2018-04-20 16:58

천안시 청사 [자료사진]
천안시 청사 [자료사진]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충남 천안시는 온실가스 감축 노력으로 총 13억7천만원 상당의 세외수입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세외수입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가 시행된 후 정부에서 할당한 온실가스 배출량 초과감축분 2015년 3만3천464t, 2016년 2만9천424t 등 총 6만2천888t을 판매해 얻은 결과다.

정부에서 할당한 배출량을 초과 배출한 업체는 배출권 거래 시장에서 배출권을 사들여야 하고 감축한 업체는 초과 감축한 배출권을 판매할 수 있다.

이번 배출권 판매수입은 환경기초시설 태양광 발전설비 등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시설개선과 기후변화 대응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다음 달 확정되는 지난해 감축분은 4만6천578t이다.

시는 이 중 일부를 제2차 계획기간(2018∼2020년)으로 이월해 배출권거래제 운영에 활용하고, 6월 잔여량 7천t은 판매해 1억5천만원의 추가 세수를 확보할 방침이다.

김재구 환경위생과장은 "앞으로도 공공부문의 에너지 절약 노력과 온실가스 배출권 확보를 위한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할당 대상은 발전, 철강, 시멘트, 정유, 폐기물 부문 등 국내 599개 업체이다.

지역 내 폐기물 부문 소각장, 하수처리장, 정수장, 매립지 등 41개 환경기초시설이 관리대상에 포함됐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