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총리 "기초연구에 더 투자…이달 말 종합계획 발표"

송고시간2018-04-20 18:47

과학·정보통신의 날 기념식…과학기술유공자 첫 선정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20일 "기초연구에 더 투자하겠다"며 "구체적 내용이 담긴 4차 기초연구진흥 종합계획을 이달 말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공자 포상하는 이 총리
유공자 포상하는 이 총리

(대전=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20일 오후 이낙연 총리가 대전시 유성구 국립중앙과학관에서 열린 과학·정보통신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유공자에게 포상하고 있다. 2018.4.20
cityboy@yna.co.kr

이 총리는 이날 오후 대전국립중앙과학관에서 열린 과학·정보통신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방송통신위원회는 과학의 날(21일)과 정보통신의 날(22일)을 맞아 이날 합동 기념식을 열었다.

이 총리는 축사를 통해 "오늘 (대전 엑스포과학공원 부지에) 본원을 연 기초과학연구원(IBS)이 국내 기초연구의 본산이자, 세계적인 연구기관으로 성장해가길 바란다"고 기대를 나타냈다.

그는 "정부는 4차 산업혁명의 동맥인 초연결·지능화 인프라를 구축할 것"이라며 "과학기술과 정보통신기술(ICT)의 융합, 신산업 성장을 가로막는 규제혁파에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국가 연구개발(R&D) 행정의 효율성과 투명성 강화 노력도 강조했다.

이 총리는 또 "미세먼지 같은 환경문제, 지진·화재 같은 안전문제의 해결에 과학기술이 더 많이 공헌하도록 하겠다"며 "여러분이 연구에만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총리는 이날 기념식이 서울이 아닌 대전에서 열리고 건국 이래 처음으로 과학기술유공자 32명을 선정한 데 대해 의미를 부여했다.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