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T·한전 등 배당에 해외송금↑…원/달러 상승 마감

송고시간2018-04-20 16:06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배당금을 받은 외국인 투자자의 해외송금 수요 에 원/달러 환율이 상승 마감했다.

20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5.8원 오른 달러당 1,067.3원에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1,066.8원에 거래를 시작한 뒤 오전 장중 1,068.6원까지 올랐다가 오후 들어서 상승 폭을 약간 좁혔다.

달러 강세 영향으로 이날 환율이 상승 개장한 데 이어 KT[030200]와 한국전력[015760] 외국인 배당금 송금에 따른 달러 수요가 지지 역할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KT 배당금 지급액은 1천279억원, 한전은 1천561억원에 달했다.

김현진 NH선물 연구원은 "KT와 한전 등 외국인 배당 규모가 오늘 총 4천900억원으로, 꾸준히 유입되는 외국인 배당금 송금 수요가 환율 상승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외국인 투자자는 유가증권시장에서 4천906억원을 순매도하기도 했다.

외국인 투자자가 국내 기업에서 받은 배당금과 주식 매도금을 해외로 송금하면 원화 약세 요인이 된다.

한편 원/엔 재정환율은 이날 오후 3시 30분 100엔당 992.28원으로, 전날 기준가보다 4.06원 높다.

원화 약세 (PG)
원화 약세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소폭 하락한 코스피
소폭 하락한 코스피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코스피가 9.77포인트 하락한 2,476.33으로 장을 마감한 20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하고 있다. 원·달러 환율은 5.8원 오른 1,067.3원으로 장을 종료했다. chc@yna.co.kr


heev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