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벌써 여름?" 광주·전남 낮 기온 30도…순천 오존주의보 발령

무더위 휴식
무더위 휴식[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와 전남의 한낮 기온이 30도를 오르내리는 한 여름 날씨를 보인다.

20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기준 낮 최고기온은 화순 31도를 최고로 곡성 30.7도, 광주 풍암 30.3도, 구례 29.8도 등을 기록했다

전남 서부권보다는 동부 내륙을 중심으로 상대적으로 높은 기온분포를 보인다.

따뜻한 남서풍이 지속해서 유입되고, 대기가 안정된 상황에서 지면에 강한 일사가 내리쬔 탓으로 기상청은 분석했다.

대기오염물질에 강한 햇볕으로 오존 물질이 생성되면서 전남 순천시에는 0.121ppm 오존농도를 기록해 오존주의보가 발효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는 22일 흐리고 비가 내리기 이전까지 낮 기온이 25도 이상으로 높은 기온이 이어지겠다"고 밝혔다.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4/20 15: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