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 초갑부 4명중 3명 "美, 2년내 경기침체 빠질 것"

송고시간2018-04-20 11:46

JP모건 UHNWI 대상 설문조사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세계 초갑부 투자자 4명 중 3명은 미국 경제가 2020년까지 경기침체에 빠질 것으로 전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9일(현지시간) JP모건이 전 세계 700여 명의 초고액순자산보유자(UHNWI)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해 이번 주 배포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5%는 미국이 2020년까지 경기침체를 맞을 것으로 예상했다.

UHNWI는 일반적으로 투자 가능 금융자산이 3천만 달러(약 320억 원) 이상인 부유층을 의미한다고 CNBC가 전했다.

미 경제 침체를 예상한 응답자 중 21%는 경기침체가 내년 시작될 것으로 전망했고, 50%는 2020년 시작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달 미국 실업률이 1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하고 기업 실적이 개선되는 등 미국 경제가 활황을 보이는 상황이어서 이런 초갑부들의 부정적 전망은 이례적으로 받아들여진다.

앤서니 콜라드 JP모건 영국·북유럽투자 부문장은 미국 경제의 미래에 대한 UHNWI 내 우려는 분명하지만 경기침체에 가까워지고 있는 신호가 보이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미국 노던트러스트의 칼 태너바움 이코노미스트는 미 성장이 향후 2년 내 1조 달러에 달할 재정적자와 병행하지 못할 것이라며 2020년대에 경기침체를 맞을 것으로 전망했다.

억만장자인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립자도 2008년과 유사한 또 다른 금융위기가 있을 것이라며 "언제일지 말하기는 어렵지만 금융위기 발생은 분명하다"고 지난달 말했다.

한편, 조사 응답자의 41%는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연내 기준금리를 추가로 두 차례 이상 인상할 것으로 전망했다.

[제작 최자윤]

[제작 최자윤]

harri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0323063200062

title : 강원도의회, 폐광지 재도약 방안 마련 워크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