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재인 대통령, 美포천 '세계 지도자 50명' 중 4위에 올라

송고시간2018-04-20 11:38

'위대한 지도자'총기참사 학생·빌게이츠 부부·미투운동 이어

"더 공정한 경제 창출…북미대화 성사해 남북화해 유도"


'위대한 지도자'총기참사 학생·빌게이츠 부부·미투운동 이어
"더 공정한 경제 창출…북미대화 성사해 남북화해 유도"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경제잡지 포천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지도자 50명' 가운데 4위에 올랐다.

19일(현지시간) 포천이 발표한 명단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미국 학교 총기참사에 저항한 학생들, 빌·멜린다 게이츠 부부, 미투(Me Too·나도 고발한다) 운동에 이어 네 번째 순위에 등재됐다.

포천은 "문 대통령은 전임자가 부패 때문에 탄핵된 암울한 분위기에서 작년 5월 취임했음에도 최저임금을 인상하고 의료보험의 대상을 넓히며 재벌의 영향력 문제를 해결하는 등 더 공정한 경제를 만들어내기 위한 개혁을 신속하게 작동시켰다"고 평가했다.

이 매체는 "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대화를 조율하는 데 핵심적 역할을 했고, 이는 잠재적인 남북화해의 전주가 됐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세계 위대한 지도자' 4위[미국 포천지 캡처]
문재인 '세계 위대한 지도자' 4위[미국 포천지 캡처]

jang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123136900061

title : 민선 첫 경기도체육회장 '당선 무효'…법정다툼 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