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음콘협, 음반 판매량 인증제

송고시간2018-04-20 11:17

"1억 스트리밍은 플래티넘"

한국음악콘텐츠협회 '가온 인증제' 시행
한국음악콘텐츠협회 '가온 인증제' 시행

[한국음악콘텐츠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가온차트를 운영하는 ㈔한국음악콘텐츠협회(이하 음콘협)가 음원과 앨범 판매량 인증제를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음반 인증제는 집계된 판매량에 따라 인증하는 제도로 미국음반산업협회(RIAA), 영국음반산업협회(BPI), 일본레코드협회(RIAJ) 등 여러 국가에서 시행하고 있다.

음콘협이 올해 1월 1일 발매 음반부터 적용할 '가온 인증제'는 가온차트 데이터의 음원(스트리밍·다운로드) 사용량과 앨범(국내 라이선스 앨범) 판매량(출하량-반품량)을 바탕으로 한다.

앨범 인증은 트랙리스트가 동일한 매체의 단일 앨범 판매량을 기준으로 발매 6주가 지난 앨범을 대상으로 한다. 25만장 이상은 플래티넘, 100만장 이상은 밀리언 인증 마크를 부여한다.

또 음원 인증은 다운로드와 스트리밍으로 나누어 250만 다운로드 이상은 플래티넘, 1천만 다운로드 이상은 다이아몬드를, 1억 스트리밍 이상은 플래티넘, 10억 스트리밍 이상은 빌리언 인증 마크를 부여한다.

최광호 음콘협 사무국장은 "미국, 영국, 일본 등 여러 국가에서 음반 판매량을 인증하고 있지만 아직 한국에서는 시행되지 않았다"며 "음악 소비가 활발한 국내에서 필요한 제도라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mi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630053200017

title : K-방역 8차 웹세미나 '과학기술ㆍICTㆍ교육 경험' 세계와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