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가계대출 증가세 주춤…주택담보대출 감소 영향

송고시간2018-04-20 10:23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부산지역 가계대출 증가세가 주택담보대출의 영향으로 주춤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계부채(CG)
가계부채(CG)

[연합뉴스TV 제공]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20일 내놓은 지역 금융동향을 보면 올해 2월 가계대출은 전달보다 2천603억원 증가했다.

올해 1∼2월 가계대출 증가액은 4천98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8천483억원과 비교해 큰 폭의 감소세다.

2월 말 현재 부산지역 가계대출 잔액은 61조5천625억원이다.

가계대출 증가세가 주춤한 것은 비은행권을 중심으로 한 주택담보대출 감소가 큰 영향을 미쳤다.

은행권 주택담보대출 증가액은 1∼2월 3천76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증가액보다 226억원 감소했다.

같은 기간 비은행권 주택담보대출은 마이너스로 돌아서 1천13억원이 감소했는데 지난해 같은 기간 증가액과 비교하면 3천286억원이나 줄어들었다.

한은 부산본부는 정부의 주택시장 안정화 노력 등으로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둔화하는 모습이라고 설명했다.

p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037200087

title : 멕시코 코로나19 사망자 5만명 훌쩍…전 세계 3번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