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휴대전화로 1인 3역 연기해 도박자금 2억5천만원 가로채

송고시간2018-04-20 09:10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 달서경찰서는 20일 휴대전화로 1인 3역 연기를 하며 알고 지내던 남성으로부터 수억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A(57) 씨를 구속했다.

A 씨는 지인 소개로 알게 된 B(69) 씨에게 돈을 뜯어내기 위해 "진행 중인 재판에 공탁금 23억원을 냈다. 재판 경비를 빌려주면 승소 후 공탁금을 받아 갚겠다"고 속여 작년 1월부터 243차례에 걸쳐 2억5천만원 가량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의심받지 않기 위해 다른 사람 명의로 개통한 휴대전화 2대로 B 씨에게 전화를 걸어 법원 경매과 공무원과 이웃 주민인 것처럼 연기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경찰은 B씨가 부동산을 담보로 돈을 빌려 A 씨에게 줬다가 돌려받지 못하고 빚 독촉에 시달리자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해 사기행각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도박자금 마련을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며 추가범행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6173100001

title : 지지율 하락에…이낙연 "겸손해야", 김부겸 "부족함 사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