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작년 방일외국인 사상최다 2천977만명…분기 소비 1조엔 첫 돌파

송고시간2018-04-19 11:49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2017년도에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은 2천977만명으로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고 일본 관광청이 밝혔다.

19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는 전년에 비해 19.9% 증가한 것이다.

이는 한국 등을 중심으로 저비용항공사(LCC)의 운항 편수가 증가한 것이 한 요인으로 보인다.

올해 들어서도 방일 외국인 수는 지난해보다 증가하고 있어 연간 기준으로 3천만명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관광청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올해 1~3월 방일 외국인의 소비액은 전년 동기에 비해 17.2% 증가한 1조1천343억엔(약 11조2천465억원)으로 추산됐다.

1~3월 기준 방일 외국인의 소비가 1조엔을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러나 이 기간 1인당 소비액은 전년 동기에 비해 0.6% 증가한 14만8천891엔에 그쳤다. 중국 단체 관광객 등을 중심으로 한 싹쓸이 쇼핑이 줄어든 데 따른 것이다.

다무라 아키히코(田村明比古) 관광청 장관은 "도쿄올림픽이 열리는 2020년 관광객 4천만명 유치라는 정부 목표 달성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도입하는데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도쿄의 외국인관광객
도쿄의 외국인관광객

[교도=연합뉴스 자료 사진] 일본 도쿄 센소지의 가미나리몬(雷門)을 찾은 외국인관광객들.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