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도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 450곳으로 확대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충북도는 축사 악취 관련 민원을 방지하기 위해 깨끗한 농장 지정을 확대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충북도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 450곳으로 확대 - 1

깨끗한 축산농장은 축산업 허가를 받은 농가 중 축사 주변 경관과 내·외부 청결 상태 등을 평가해 70점이 넘으면 지정된다.

단 신청 전 2년간 축산 및 환경 관련 법규를 위반한 이력이 있는 농장은 제외된다. 지정 기관은 농림축산식품부다.

현재 충북에서 깨끗한 농장으로 지정된 곳은 모두 64곳으로 전국 대비 6.2%(1천29곳)에 그치고 있다.

이에 충북도는 오는 2025년까지 도내 깨끗한 농장을 450곳으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올해는 50곳을 목표로 신청을 받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내년도 사업 신청부터 깨끗한 축산농장으로 지정되면 각종 정부 시책사업을 우선으로 배정해 기존 농가보다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jeonc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4/17 11: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