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화당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선거 경선 가능성에 반발

송고시간2018-04-16 15:03

민주평화당
민주평화당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민주평화당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선거 후보 결정에 경선 가능성이 거론되자 김명진 예비후보와 지지자들이 강하게 반발했다.

이들은 "당이 가장 어려운 때 일찍 선거 운동에 뛰어들며 바닥을 훑어 왔는데 갑자기 경선 운운하는 것은 당원을 배신하는 것이나 마찬가지"라며 반대하고 있다.

민주평화당 광주 서구 갑·을 구의원 예비후보들은 16일 입장문을 내고 "당원도 없고 시간 여유도 없는 선거 임박 시점에 효과도 알 수 없는 흥행을 위한 경선 운운은 오히려 당의 역량을 소모하고 당의 분란만 자초할 것이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서구갑 국회의원 선거승리가 당의 운명에 중대한 영향을 미친다는 판단 아래 김명진 후보와 함께 밑바닥을 다지며 종횡무진 달려왔다"며 "새벽 출근인사부터 늦은 밤 상가 인사까지 맨투맨으로 주민과 만나며 지지율을 올려왔다"고 말했다.

이어 "민심이 급속도로 민주평화당으로 오고 있음을 느끼고 있으며 지금 시점은 경선이 아니라 신속한 후보 확정과 당의 총력 지원으로 후보에게 힘을 실어 줄 때"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중앙당이 재보궐 선거 공천 업무를 책임지고 하루빨리 조정력을 발휘해 달라"며 "김명진 후보가 본선 승리를 위해 모든 전력을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 달라"고 호소했다.

광주시당 한 관계자도 "아직 경선이 결정된 것은 아니다"며 "반짝 경선이 오히려 관리 부재로 당의 위기를 자초할 수 있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민주평화당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선거는 김명진 전 김대중정부 청와대 행정관이 일찌감치 표밭을 다지고 있어 단수 후보 추천이 이뤄질 것이란 시각이 많았으나 최근 홍훈희 변호사의 이름이 오르내리면서 경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b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