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장보기·외식하기 겁난다"…자장면·즉석밥 등 줄줄이 인상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지난달 소비자들이 주로 소비하는 가공식품과 외식비가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지난달 가공식품 가격을 분석했더니 곡물가공품과 조미료류 가격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올랐다고 16일 밝혔다.

품목별로 보면 즉석밥(5.6%), 국수(3.2%), 라면(2.9%), 밀가루(2.9%), 설탕(7.4%), 간장(4.5%), 케첩(2.5%)이 일제히 상승했다.

반면 같은 기간 두부(-33.3%), 냉동만두(-15.1%), 햄(-4.7%), 오렌지주스(-3.4%) 가격은 하락했다.

[소비자원 제공]
[소비자원 제공]

같은 기간 외식비도 크게 올랐다.

소비자원에 따르면 지난달 김밥 가격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5.9%, 자장면은 4.0%, 삼겹살은 3.5%, 비빔밥은 3.5% 각각 오르는 등 조사대상 8개 품목 가격이 모두 상승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래픽] 김밥, 자장면 등 주요 외식 메뉴 가격 줄줄이 인상
[그래픽] 김밥, 자장면 등 주요 외식 메뉴 가격 줄줄이 인상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4/16 11: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