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당 "세월호 진실 아직 인양되지 않았다…정부가 밝혀야"

송고시간2018-04-16 11:48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정의당은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은 16일 "세월호의 진실을 명명백백하게 밝혀낼 것을 정부에 촉구하며, 우리 당은 세월호의 아픔을 잊지 않을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추혜선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세월호가 침몰한 원인과 당시 구조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이유가 제대로 밝혀지지 않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도 여전히 유가족의 상처와 분노는 지워지지 않고 있다"며 "이는 세월호는 인양되었지만, 세월호를 둘러싼 그 날의 모든 진실은 아직 인양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추 수석대변인은 이어 "새 정부가 촛불을 통해 탄생한 만큼 이제 세월호의 가려진 진실도 뭍으로 나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의당 추혜선 수석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의당 추혜선 수석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